Skip to content

All4Jesus

2007.04.26 23:38

상심의 봄에

조회 수 7074 추천 수 0 댓글 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수정 삭제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수정 삭제

피흘린 땅에도 아랑곳없이 봄은 풀빛 외투를 펼치며
찬연히 꽃망울들을 터뜨린다.

얼어붙은 지각을 헤집고
그분 사랑의 강렬함을 따라 몸일으키어
초록 깃대 끝에 사쁜 히 올라 앉은 빠알간 튜울립

긴긴 겨울을 견딘 그대여
여기 금빛 햇살 넘치게 부우신 한잔의 포도주
건배. 건배.


눈 부신 그대들의 선 곳에

미처 마르지않은 혈흔


아이의 총성으로 금이 간 유리창,

창밖의 봄은
미처 이곳에는 이르지 않았나 보다.

정지한 시간속에
언 마음들이 서성인다.
그곳은 해골의 언덕
신을 처형한 곳,
신께서 총부리를 겨눈 아이를 이미 용서하신곳

여기에 무릎을 끓어야 하리
다스운 사랑으로 몸녹이우어
새로이 태어나기 위해

골고다의 언덕에서 오늘까지 피로 쓴 우리 이야기는
절망의 끝이 아니고 사랑의 시작임을
깊이 기억하기 위해…

아이들아,
이제는 오너라
혹독한 겨울을 견디는 용기를 길러줄
주님 사랑
그 무량 햇살속으로.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7 가을 송 JintaeKim 2015.11.08 828
56 추수 (by 유명자) JintaeKim 2014.10.13 3027
55 낙엽을 밟으며 (by 유명자) myungjakim 2013.11.17 2249
54 Just trust myungjakim 2013.10.30 2476
53 봄맞이 송 64 myungjakim 2013.04.19 3346
52 낮은 자의 고백 44 JintaeKim 2012.12.10 6849
51 가을 호수 가에서 58 JintaeKim 2012.11.04 4137
50 가을 동산 90 Jintae Kim 2011.10.30 8625
49 내 마음의 종(鐘) 48 Jintae Kim 2011.08.31 9627
48 바람개비 52 Jintae Kim 2011.05.01 6517
47 풍경 43 Jintae Kim 2010.03.15 6801
46 2월과 3월 사이 22 Jintae Kim 2009.05.15 6638
45 하늘 문을 열어 주소서 2 25 Jintae Kim 2009.01.13 7662
» 상심의 봄에 1 40 유명자 2007.04.26 7074
43 기도 18 유명자 2006.11.03 7279
42 낙엽송 149 file 유명자 2006.10.22 7850
41 꽃을 보면 69 김형오 2006.02.06 6174
40 사랑때문이었습니다 19 유명자 2005.05.12 6554
39 Pearl 103 유명자 2004.12.15 12566
38 24 유명자 2004.07.16 6650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Next ›
/ 3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c) 2013 All4Jesus.net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